교회소식
우리교회 선교지
게시판
연중 행사 계획표


게시판 HOME > 소식/사귐 > 게시판


시편 32~33편 - 용서받은 삶 | 게시판
김영덕 목사 | 조회 21 | 추천 2 | 2020-05-19 22:22:57
첨부 |
동영상 |
인쇄 | 메일
목록보기 새글쓰기 답변달기
수정하기 삭제하기
 
이름
입력
 정필호  18 그러나 여호와의 눈은 주를 경외하는 사람들, 그 변함없는 사랑을 바라는 사람들 위에 있습니다.(시 33:18_우리말성경) 눈을 들어 높은 곳에서 주님을 바라고 주님의 도우심을 기도하는 주님을 바라봅니다. 오늘도 내일도 주님의 사랑과 보호하심 가운데 있게 하소서. 주님이 도우신다는 믿음으로 마음의 어두움을 물리치게 하소서. [2020-05-20 21:10:42]  
    시편 34편 - 하나님이 긍휼을 베푸시는 자 김영덕 목사 2020-05-20
    시편 32~33편 - 용서받은 삶 김영덕 목사 2020-05-19
    시편 31편 - 나를 지켜주는 손 김영덕 목사 2020-05-18